본문 바로가기

나를 키우는 당신의 컨텐츠/도서리뷰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김수현 글 그림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오디오클립 원문입니다.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김수현 네이버 오디오클립.pdf
0.05MB

 

며칠 동안 느슨하게 지냈습니다.

돈의 역사, 언컨택트, 인간을 탐구하는 수업,..

리뷰를 작성하려는 책들이 책상, 침대, 방바닥에 뒹굴어도 무심하게.

국자이야기를 쓴 소설가 조경란씨는

오로지 창작에 전념하기 위해 결혼을 안 했다고 밝힌 적이 있습니다.

역량에 따라 소설도 잘 쓰고 결혼 생활도 잘하고 그런 분도 있겠지만

조경란씨 말 뜻을 깊이 공감합니다.

에너지 파장이 다른 사람과 한 공간에 사는 일,

해도 표가 안 나고, 안 하면 표가 심하게 나는 살림 하는 일.

......

 

머리를 식힐 생각으로 집어 든 책이,

김수현 작가의 신작 에세이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입니다.

편안하게 술술 읽히도록 쓰인 책은, 작가의 내공이 느껴지지요.

전작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의 어마한 성공 후

후속 작 내기가 많이 부담스러웠을 텐데, 잘 해냈군요.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166쪽 

친구랑 대화하듯 읽어 나가다가 나를 돌아보기도 하고요.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사는 팁들에 공감했지요.

일상을 견딘다는 것이란 제목이 붙은 꼭지를 꼭꼭 씹어 읽었습니다.

살아간다는 건 파도 위에 서 있는 것처럼,

넘어지지 않고 버티는 것만으로도,

엄청난 노력과 힘이 필요하다.’

대단한 무엇인가를 이루지 않았을지라도

가만히 서 있는 것처럼 보일지라도 (중략)

사느라 너무나도 애썼다. 그리고 잘 버텼다.’

독자에게 보내는 따뜻한 위로가 전달되었습니다.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99쪽

제가 좋아하는 김창옥 교수님의 오래전 동영상이 생각났어요.

사람들에게 힘을 불어 넣어주는

동기부여 강사인 김교수님에게 마음의 병(우울증)이 온 겁니다.

십 년 간 제대로 쉬지 않고 계속 강연을 해 온 교수님.

얼굴이 알려져서 병원가기도 꺼려졌지요.

신부님들 대상의 강연 요청이 있어서 강연을 했습니다.

강연 후, 인자한 인상의 신부님께 자신의 고민을 상담하려던 찰나

그 신부님이 먼저 말씀을 꺼내더랍니다.

교수님, 제가 우울증이 있어서 상담 좀 하고 싶습니다.”

 

나중에 김교수님은 다른 신부님의 상담을 받습니다.

침묵을 배워.

자존심의 꽃이 떨어져야 인격의 열매가 맺히네.

언제까지 세상을 자네 잘난 맛으로 살 건가.

프랑스의 수도원으로 가게.

제가 프랑스어도 못하는데 어떻게 생활합니까?

프랑스 말을 모르니 저절로 침묵하게 될 걸세.

 

김교수님은 정말 2주간 프랑스의 수도원으로 떠납니다.

수도원에서 일주일이 지난 후 포도밭에 앉아 있는데

명징한 내면의 소리를 듣습니다.

“그래, 여기까지 잘 왔다.”

그 소리를 듣고 한 참을 울고 나자 마음의 병이 씻겼다고 합니다.

 

다른 사람의 인정을 구하지 않아도 됩니다.

종종 스스로에게 말해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여기까지 참 잘 왔다.”

 

지금, 여기, 내가 가진 것에 감사하며

여기까지 참 잘 오신 여러분, 날마다 평안한 날 되세요~

 

김수현저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더 자세히 읽기

www.happycampus.com/report-doc/24702971/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오디오클립 듣기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김수현 저) - 인간관계의 중심을 잡고 편안하게 (by 올리브나무)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는 <나는 나로 살기로했다>의 저자 김수현님의 책입니다. 저에게 큰 위로와 재미를 준 책입니다. 책소친 여러분에게도 작은 위로가 되길 바랍니다. 오디오클립 원본 문서�

audioclip.naver.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글

  원주 칼비콩 칼국수 맛집, 마음으로 먹다  

  데이비드 호킨스의 의식 수준별 감정 상태  

(아래 공감누르기는 제게 더 잘 쓰라는 격려가 됩니다~)

 

  • 읽어보고싶은 책이었는데!
    후기 잘 보고갑니다!+_+

  • 사느라고 애썼다! 잘 버텼다 ~~~
    정말 듣고 싶은 말이네요 ㅎㅎ
    가슴을 울리는 글 잘 일고 갑니다 ^^

  • 프랑스어를 못하는데 어떻게 생활합니까
    오히려 그게 침묵을 할수 있게 한다는...음 저는 지금까지 여기까지 참 잘왔다 라고 생각을 안해봤어요.
    아직은 크게 이룬것이 없다는 생각?
    하지만 어머니가 말씀 하시더라고요. 이쁜 와이프 얻었지 이쁜 딸들 얻었지.
    그정도면 다 이뤘지 더 뭘 이루려고 하냐고!
    사실 뭘 이루려고 하는지도 모르겠어요! 그냥 뭔가 해야할것 같은 강박감?
    뭐라도 해야 할것 같은 느낌.. 애매해서 잘 표현이 안되네요..
    그래서 지금은 오히려 편한 느낌이에요! 다이어트를 하고 있자나요. 다이어트라도 해서 다른것에 강박감을 안느끼고 있는것 같아요!
    얼마전에 뭔가 하고 싶어서 새벽 우유배달 면접을 본적이 있어요.. 와이프가 만류했지만 하고 싶었어요.. 그런데 면접에서 포기를 했죠.. 면접이라기 보다 일을하는 방법을 알려주는데 제가 가지고 있는 차로는 가능하지 않은 일이더라구요!
    다이어트 끝나고 나서도 뭔가 해야 한다는 생각이 들겠죠?
    나중에 이런 생각 이런 행동들이 잘했다 .. 그동안 잘했어.. 라는 생각이 들게 해보고 싶어요..

    횡설수설해서 죄송함돠 ㅎㅎㅎ

    • 무언가 해야할 것 같은 강박감?
      그게 무엇인지 알것 같아 남의 집 댓들에 댓글을 첨 달아보네요.
      지금까지 잘해왔다는 그 말 스스로에게 꼭 해주심 좋겠네요. ^^

    • 어떤 느낌인지 공감하시나요?
      아마 블로그도 그렇게 시작하게 된것 같기도 하네요 ㅎㅎㅎㅎㅎ
      아직은 모르겠어요 .
      제자신에게 잘해 왔다고 할만한 일을 했는지...... ㅎㅎㅎㅎ

    • 전혀~! 횡설수설 아니에요^^
      무슨 마음인지 잘 전달되는 걸요.
      어머니 말씀이 참 좋아요. 이쁜 와이프, 이쁜 딸 둘. 정말 다 이룬 거 같아요.
      요즘 N포 세대라는데 화목한 가정을 이룬 거, 얼마나 장해요.
      그래도 뭔가 더 해야할 거 같은데, 뭘 해야 할지 방향 설정이 애매한 거죠...
      다이어트 한 거, 남들보다 치열하게 뭔가 이루는 모습, 멋있어요. 바디 프로필로 완성점 뙇 찍고요~ 다이어트 과정과 완성점들이 모여 우리네 인생이 되는 거 같아요. 바디 프로필 찍고 나서 스스로에게 말해 주세요. 여기까지 참 잘 해왔다. 하구요^^
      블로그 운영도 대단한 거에요. 그저 흩어질 날들을 예쁘게 정리하고 있잖아요.
      예스파파님 블로그 보면서 십 년 젊어질 기대가 됩니다~~^^

    • 우와......
      블로그 하는 이유를 만들어 주셨다.....
      그저 흩어질 날들을 예쁘게 정리하고 있다라니...... 감동입니다!

      바디프로필 찍는 날이 제 생일이고 그날 다른 가족들과 펜션에 1박2일 가족 여행을 가기로 했는데 거기서 제 몸을 쓰담쓰담 하면서 잘했다고 칭찬해줄게요! ㅎㅎ

  •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 읽은터라 후속작이 나왔다고 해서 읽어보고 싶은 책인데 읽으셨군요.
    저도 곧 읽어보고 싶습니다.

  • 침묵을 배워 자존심의 꽃이 떨어져야 인격을 배우네....
    아직까진 전 이말에 동의는 못합니다~!!^^
    자존심은 지켜야하는 거라고...
    생각합니다~!!
    남자는 던이 없지 가오는 있잖아요 ㅎㅎ

    • '마~ 우리가 던이 없지 가오가 없냐~?'
      영화속 황정민 대사였던가요?
      맞아요!
      "싸나이는 자존씸 아이가?" ㅋ~~
      나이에 따라 지켜야 할 게 있는 거 같아요.
      저도 젊었을 때 자존심 어엄청 중요했어요.
      지금도 좀 그런 듯해요.
      자존심은 스크래치에 약하더군요.
      자존감은 스크래치에 강해요~ ^^

  • 완벽해 보이는 사람도 모두 내면은 외롭고 힘겨움을 견뎌야 하는군요.

  • 와 정말 명쾌한 처방이네요.. 프랑스어를 배우게 되면 어떨까요 ㅎㅎ 그 또한 다른 세계에서 얻는 신비한 경험이겠죠.. 마음이 따듯해지는 좋은 책 소개 감사합니다 ^^

  • 참 많은 생각이들게하네요^^잘보고갑니다ㅎ

  • 그래 여기까지 잘살았다.. 많은것이 생각나네요

  • 저도 다른사람에게 참 애썼다. 라는 말이 듣고 싶었나 봅니다..
    제가 먼저 해주어야 겠군요..
    마음이 허한 요즘인데 덕분에 읽을 책들이 자꾸만 하나둘 늘어갑니다. ^^

  • 오늘도 잘봤습니다~~~

  • 오~~ 진짜 살림은 해도 끝이 없고 테도 안나잖아요!!
    그것처럼 저도 일 하면서 그런 생각이 들었는데 오늘 정말 생각이 바뀌네요~~
    이 블로그 하면서 저도 내면의 소리를 많이 들었던거 같아요~
    그게 지금 너무많은 도움이 되고 있고요!!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
    이 책은 꼭 한번 읽어보겠습니다~~

  • 김창옥 교수님 너무 좋죠?
    진짜 .. 그 분 영상 보면서
    많이 울었었는데 ㅠㅠ

    그런데 저 사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우리 주변에 도라이 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

    현웃 터지고 갑니다

  • 비밀댓글입니다

  • 책 읽어봐야겠네요.
    많은 분들이 이렇게 리뷰를 흥미롭게 써주시니
    읽어봐야지 하는 목록만 길어지고 있네요.
    좀 더 부지런해져야 겠어요.
    게시글도 댓글들도 다 잘 보고 갑니다^^


loading